게시판
작성자 손교영
작성일 2018-03-29 (목) 11:08
ㆍ추천: 0  ㆍ조회: 739      
IP: 124.xxx.145
종친회 초대회장(孫秉道)님 漢詩 소개

孫秉道 先生 遺詩

아래의 시는 중앙종친회 초대 회장을 역임하신 손병도(孫秉道)선생의 유시(遺詩)입니다.      시조이신 손순(孫順)할아버님에 관한 漢詩입니다.

 

醉山北麓埋兒場 / 취산북쪽 산기슭에 아이를 묻으려는데

地出石鍾異蹟祥 / 땅에서 석종이 나오니 이적이 상서롭네.

百代遺芳先祖孝 / 백대에 길이 전해짐은 선조에 대한 효(孝)요

千秋守敎後孫綱 / 천세에 가르침을 지킨 것은 후손의 도리로다.

大樹根深幾歲月 / 대수촌 뿌리 깊은지 몇 년 세월이든가

萬枝花發共春光 / 많은 자손 이어가니 모두 춘광이요.

同緣同血是宗族 / 같은 인연 같은 혈족 이것이 종족이니

相照於親永世昌 / 친족 간에 서로 비추어주고 영세토록 번창하는구나.


 

    N     분류     제목    글쓴이 작성일 조회
종친회 초대회장(孫秉道)님 漢詩 소개 손교영 2018-03-29 739
중앙종친회 사무실 이전 손교영 2017-07-14 857
983 궁금합니다 용형 2019-09-13 91
982 답변    Re..궁금합니다 손교영 2019-09-15 104
981 조기(早期)탈상 축문 예시 손교영 2017-10-21 1319
980 결혼(結婚)과 화혼(華婚) 손교영 2017-05-04 1867
979 自然의 調和 대들보 2017-02-11 1546
978 즐거운 설명절입니다. 손교영 2017-01-27 1279
977 음주기행,,,, 대들보 2017-01-17 1469
976 예찬론(禮讚論)과 계영배(戒盈杯),,,,, 대들보 2017-01-11 1291
975 세월은 바뀌는데,,,,, 대들보 2017-01-04 1569
974 태욕근치(殆辱近恥),,,,, 대들보 2016-12-29 1264
973 동지(冬至)의 깊은밤,,,,, 대들보 2016-12-24 1299
972 세월이란,,,,,,? 대들보 2016-12-20 1175
971 삶의 여정(如程),,,,, 대들보 2016-12-15 1378
970 눈(雪) 위에 쓴 편지,,,,, 대들보 2016-12-07 1224
12345678910,,,62